Essay

_DSC7570.jpg

 

피해자는 있으나 가해자는 없다!

어린 시절, 나의 어머니는 수치스러운 일을 당해도 여자는 참아야 한다고 가르치셨다.

뭐 자랑할 거리라고 치부를 드러내서 가족 망신시키고 사람들 이야기 거리가 되냐고.

여성뿐 아니라 사회적 약자들은 부당한 일을 당해도 언젠가부터 오히려 침묵하는 모 습을 보곤 한다.

잘못을 드러내도 부조리한 사회가 변하지 않는 다는 걸 이미 몸으로 써 체득한 까닭일까.

피해자가 가해자로 되는 일을 직접 목격한 뒤, 나 역시 피해자 들에게 당당히 밝히란 말을 하지 못했다.

그러는 사이 진짜 피의자의 오만함은 권력 이 되고 그것이 곧 진실이라고 떠들었다. 사람들도 방관자일 뿐, 쉽게 누구도 나서지 못했다.

모두가 비겁자가 되는 동안 피해자들은 벽 뒤에서, 계단 밑에서, 어둠 속에서 만 본래의 자신의 모습을 드러낸다.


나의 오랜 친구 S는 그렇게 목욕을 하면서 울고,

책과 이야기 하며,

가끔 하늘을 보고 숨을 쉬고,

계단 아래에서 노래를 불렀다.

그러다 누군가 나타나기라도 하면 원래의 모습, 감정 없는 말투, 표정 없는 얼굴로 돌아갔다.

오직 사람들 사이에 섞여 눈에 띄지 않는 것이 그녀의 삶의 목표였다.


“왜 가만히 있어, 억울하지 않아?... 사과라도 받아.” 내가 물었다.

“사과 받았어.. 진심인지는 몰라도..”

“뭐래?”

“미안하데, 근데 자긴 몰랐데.”

http://www.phsoo.com/board_NeVm29/4551


"There is a victim but no aggressor!”

My mother taught me that women must endure even while going through something shameful during my childhood.

She would insist that we women should not air our dirty laundry and embarrass the family and we didn’t need to become the topic of conversation of others.

At some point, the weak including women have kept their silence even though they are treated unfairly.

This it probably because they have undergone the fact that absurdity in our society is not removed even if we reveal that something is wrong.

I also cannot advise them to disclose damage after witnessing a victim turned to a suspect.

Meanwhile, a suspect holds his head high, clamoring that his deed is justice. Others do not come forward. 

As everyone becomes a coward, victims strive to return to their initial appearances behind the wall, under the stairs, or in the dark.

My old friend S used to sob while taking a bath, speak to a book, take a deep breath, look up in the sky, and sing a song at the foot of the stairs.

If someone appears, she returned to her original appearance, an emotionless way of talking and deadpan face. Her objective was to stay unnoticed.

 

“Why don’t you do anything? Aren’t you bitter? Why don’t you demand an apology?” I asked. 
“He apologized to me. I am not sure he meant it.” 
“What did he say?” 
“He said he was really sorry. But, he didn’t know.” 

 

e2929099b811a52eecf041bee6e84451.jpg

http://www.phsoo.com/board_NeVm29/4099

PL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