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ll Story

Survey  Wall Story

 

What is a your communication problem? please leave your failed conversation.

여러분들의 겪은 대화의 실패담을 대화체로 적어주십시오. "당신이 대화의 벽을 느끼는 말은 무엇입니까?"

사연은 Wall Story 란 작품의 일부로 전시장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 (대화 자체를 적어주셔도 됩니다)

 

"우리가 고독하다고 느끼는 것은 우리의 대화가 서로에게 아무런 새로운 정보를 만들어내지 못하기 때문이다"-Vilem flusser

 

  Back  

|
비밀글 기능
Jung Woo
2009.05.08
아르바이트 하는 곳에서 지시받은 것을 다른 일을 하느라 다하지 못했습니다.  지시한 분에게 왜 못했는지를 설명하였습니다. 그 후에 그분의 한마디.. "그런데?"
Flying
2009.05.07
對話가 獨白이어질 때
승화
2009.05.07
제친구얘긴데..
"힘내" 이 말이 싫대요.
힘들단 말을 많이하는 친구라 해준 말이었는데,
그 말은 너무 무책임하대요.
아무것도 도와주지 않을 말이래요.

근데 전 그 친구의 그 말을 듣고 할말이 없어졌어요.
제가 뭘 도와줄 수 있겠어요.
인생은 원래 힘든건데, 힘내란 말밖엔...
고시생K
2009.05.07
남자친구의 의견을 존중하기 위해서..
혹은 남자친구가 내 눈치를 보는게 싫어서

"난 뭐든 좋아. 자기 원하는 걸로 해."
라고 하는데..

그러면 벽을 느끼게 된대요.
정말 저는 그 친구의 취향을 존중해주고 싶고,
저도 정말로 뭘 하든 좋기 때문에 그렇게 이야기 하는건데..

오히려 저는 뭔가 한 가지를 딱 부러지게 정하는게 더 힘들고, 뭔가 제 마음대로 한다는 게 미안하거든요.
그래서 그렇게 이야기 한건데...
love-artists
2009.05.06
"Tv 봐야지."
"넌 봤던 드라마를 뭘 또 보냐."
"이번주에 알바가느라 못 봤어."
"못 보긴 뭘 못 봐. 지난번에.."
"못 봤다고!!!! 못 봤어!!!!!!!!!!!!!!!"

내가 못 봤다는데 왜 봤다고 하는 건지
아빠를 이해할 수가 없다. 왜 우기지-_-?
okbary
2009.05.05
No 그리고 그것에 대한 두려움.
7080
2009.05.04
" 넌 대체 뭐가 문제야?"
sweet-star
2009.05.02
"넌 절대 이해할 수 없을거야"

이 말을 들으면, 아무말도 할 수 없어진다.
HyLaw
2009.05.02
"왜 아무 말이 없어?"

먼저 침묵을 깬 건 그녀였다.

"할 이야기가 있으면 해."

두 번째 말은 첫 번째보다 더욱 냉정했다.
jin ok
2009.05.01
그런데?
그게 뭐?
별것도 아니네...
SuJiN
2009.04.30
응,  알아

그 말 한마디에 열리려던 마음의 문도 닫혀요.
마흔다섯
2009.04.29
"입 닥치고 듣기나 하세요"
yasmin
2009.04.29
난 이러이러한 것 같아. 안그래?  
........그래...... 그런 것 같다...(너 잘났어)

의견이 아니라 동의를 원하는 질문....
그래 너 잘났다 잘났어
cha
2009.04.28
'별거아니야.'-
나에게는 별거인데...
wall
2009.04.27
난 수줍음이 많은 성격이다. 그래서 사람들과 이야기 할땐 주로 듣는 편이고 내 의견을 묻는 다 싶어도 다른 사람들과 최대한 비슷하게 대답을 한다. 사람들이 쳐다보는게 익숙하지 않고 또 그냥 사람들 속에 묻혀지내는 것이 편하다.
하지만 어쩔 수 없이 내 이야기를 하려고 싶으면,
"그래서?  OO씨 답답하네.... 결론만 말해! 시간 없어" 라며 다그치는 말을 들을 때면 역시 한없이 움츠려들 수 밖에 없게된다.
jisoo
2009.04.27
'네 말이 맞으면 내 손가락에 장을 지진다. "
왜 자신과 다른 이야기를 인정하지 못하는 걸까.
장 지진 사람 한번도 본 적 없다. ㅡㅜ
minj
2009.04.27
긴긴 시간동안 내 요구를 받아들여 달라한후
상대방의 "어쩌라고" .. 할말이 뚝 끊긴다.
babe
2009.04.26
내가 아닌 다른 사람 이야기를 할 때.
네가지 그녀
2009.04.23
한참동안 자기주장을 독설적으로 퍼 붓는 그녀, 그리고 한마디.
'그럴수도 있고  아님말고'
superpower
2009.04.21
" 나 원래 그래, 상관하지마!"
PL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