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hibition

exhibition) Paper Sculpture, Paper Taking Shape_Museum SAN_2017.9.22~2018.3.03

종이조형, 종이가 형태가 될 때 展

뮤지엄 산(원주)

2017. 9.22~2018. 3.03
http://www.museumsan.org/m/

 

1.jpg

Goodbye to LoveⅠ-light of Illusion_ 2017_10.000 origami cranes, empty wedding watch box, candle_720x340cm(10.000 pieces of gold crane only)

굿바이 투 러브-환상의 빛_ 2017_금색 종이학 10.000 마리, 빈 예물시계 상자, 촛불_720x340cm
 

원주의 뮤지엄 산의 <종이조형>展에 참가합니다. 

이번 전시에선 지난 여름 연남동 챕터2 윈도우에서 선보인 종이학 작업의 Goodbye to LoveⅠ이 전시됩니다. 
이제까지 선보인  Goodbye to LoveⅠ 시리즈중 가장 큰 규모의 작품이라 조명의 빛에 따라 다양하게 반사되는 작품을 보실 수 있습니다.
전시는 2018년 3월 3일 까지 입니다.


_DSC6073.jpg

 <Goodbye to LoveⅠ-환상의 빛>의 영감이 되어준 설문 <실연수집>의 오브제 결혼 예물상자와 사연이 함께 전시되고 있습니다.

 

전시장컷.jpg

_DSC6096-1.jpg

 

작품설명)

작품 ‘Goodbye to LoveⅠ’은 우연히 중고 사이트에서 헤어진 연인이 선물한 종이학 1.000마리를 6.000원에 구입하면서 시작되었습니다. 한 끼 식사 값보다 못한 가치로 전락한 옛 사랑의 가치를 생각하면서, 현실적 이유 앞에 사랑은 얼마든지 포기 할 수 있다던 많은 사람들의 답변이 떠올랐습니다. 현실을 위해 꿈을 포기하고, 사랑을 버리고, 가족과 벽을 쌓으며 자신을 잃어가는 사람들...

 

그렇게 비롯된 설문 <실연 수집>(2013)에서 한 이혼녀가 이혼한 뒤에도 한동안 간직 했다던 빈 예물시계 상자와 작품 ‘Goodbye to LoveⅠ-환상의 빛’과 함께 전시됩니다. 

사랑하진 않았지만 결혼에 대한 환상을 버리지 못해 간직했다던 빈 예물 시계 상자와 금색 종이학 10.000마리를 접은 뒤 다시 펼친 후 모두 붙인 작품 ‘환상의 빛’은 조명 빛에 의해 의해 한층 증폭된 금색 빛을 발현합니다.  사랑에 대한 환상은 저토록 화려하게 빛나지만 그녀의 현실은 촛불 하나의 빛처럼 언제 꺼질지 모르는 모습으로 말하고자 했습니다.

2017_09_16_092656.jpg

 

 

 

PLUS